‘나’를 중심으로 진화하는 온라인의 ‘관계’

By | 2007-05-30T17:31:55+00:00 2007.05.30.|

2 개 댓글

  1. staright 2007년 5월 31일 at 4:44 오후 - Reply

    진보로서의 가치. 내용 자체의 진보가 아닌 커뮤니케이션 방식의 진보라는 측면에서 소셜 네트워크를 바라봐야 한다는 점에 동감합니다. 물론 이런 소셜네트워크가 내용적 진보까지 담보한다고 볼 순 없겠지만 그 태생적 구조 자체에서 보수화나 퇴보를 허락하지 않으리라 봅니다.

  2. socool 2007년 6월 2일 at 2:03 오후 - Reply

    자신을 중심으로 하되, 사회적 관계도 중시하는 네트워크가 절실하다고 생각해요. 카페 같은 커뮤니티의 발전과 블로그 같은 개인 미디어의 발전이 이어지는 지점은 사회적 네트워크를 통해서겠죠..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