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사연 현황] 5월 보고

By | 2014-10-28T15:14:37+00:00 2010.06.08.|

1. 회원가입현황
  – 총 회원수
유료회원 : 903명
무료회원 : 5,213명


 


– 5월 회원가입 현황


2010년 5월엔 90명이 가입하셨습니다. 이 중 13분이 유료회원으로 가입 또는 전환했습니다.















회원구분


유료회원가입


회원전환


(무료->유료)


무료회원가입


회원수


12명


1명


77명


 


2. 회원모임 소식


새사연은 초기 직능별 분과모임을 시작해, 현재 진행중인 새길산책까지 다양한 회원활동 방향을 시도해 왔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회원모임의 5월 활동을 보고드리겠습니다.

































모임


모임 일정


모임 내용


새길산책


5/2일 북악산


월 1회 서울근교를 산책하는 모임입니다. 5월엔 40분 가까이 참석하시어 즐거운 시간이 되었습니다.


부산모임


5/29일 태종대


이번에는 3분이 참여하셨고, 10월 손석춘 원장과 함께하는 부산 산책을 기획중입니다.


청년모임


5/16,5/31


(격주일요일)


격주로 진행하고 있는 청년모임은 16일 간단한 오리엔테이션을 하고 31일 김예슬선언을 읽고 교육에 관해 토론했습니다.


동부모임


격주 금요일


과학사 세미나를 마치고 미국사 공부를 준비중입니다.


보건모임


격주 목요일


보건 대담을 새사연 홈페이지에 연재중입니다. 6월 3일 각국의 의료서비스 경험자들과 대담을 했습니다.


대학생모임


준비중



위 모임에 참석하고 싶으신 분들은 새사연 회원지원팀으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mail : edu@saesayon.org , tel : 02-322-4692)


 


3. 새사연 연구보고


– 5월에 발행된 보고서 (링크)


경제 분야에선 유럽경제위기 이슈가 단연 많았습니다. 김병권 부원장과 박형준, 여경훈 연구원이 작성한 글은 유럽경제위기의 상황과 한국경제와의 연관성을 관통하고 있습니다.


또, 6월 2일 지방선거를 앞두고 5월 중순 발표된 이상동 연구센터장의 지역별 고용성과 분석은 각 지자체의 현재적 모습을 구체적으로 볼 수 있는 유효한 보고서로 호평을 받았습니다. 이후, 최민선 연구원의 교육감과 교육의원의 권한과 선거 이후의 과제에 대한 보고서도 있었습니다.





















































보고서 제목


담당 연구원


게시일


순간의 선택이 내 아이의 4년을 좌우한다


_[2010 선택! 교육감·교육의원①] 교육감·교육의원의 권한과 선거 이후 과제


최민선 연구원


2010/05/31


천안함 사태와 한반도 긴장 격화, 그리고 글로벌 금융시장 _ 글로벌 금융시장의 주요 변수로 등장한 한반도 안보 리스크


김병권 부원장


2010/05/27


임금 및 사회보험 적용에 있어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격차 _비정규직 차별에 대한 고찰 : 임금 및 사회보험 적용을 중심으로


김수현 연구원


2010/05/26


유럽 재정위기와 한국주가, 투기장이 되어가는 증권시장 _ 건전한 투자가 되기 위한 증권시장의 조건


김병권 부원장


2010/05/26


경제위기 지역별 고용성과 비교


_ 16개 시도별 순위


이상동 연구센터장


2010/05/19


삼성생명 주식상장의 그림자


_ 당신의 생명보험 안전한가?


이은경 연구원


2010/05/18


아이폰 열풍과 국내음원서비스 차단, 개방정책


_호불호를 떠난 우리의 평가기준이 필요하다


김병권 부원장


2010/05/18


누구를 위한 구제금융인가?


_ 1000조원 규모 EU안정화 기금 조성


박형준 연구원


2010/05/10


그리스는 디폴트를 피할 수 있는가?


_ 그리스 재정적자의 원인과 과제


여경훈 연구원


2010/05/07


G20 워싱턴 노동·고용 장관회의 평가와 한계


_ 한국의 후진적 ‘노동 국격’을 떠올리다


이상동 연구센터장


2010/05/04


CT기는 남아돌고 간호사는 턱없이 부족하고


_ [OECD보건통계로 본 한국 의료의 현실④]


새사연 보건복지분과


2010/05/03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