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학교는 사라지고 그들만의 학교가 온다

By | 2008-01-07T19:47:40+00:00 2008.01.07.|

2 개 댓글

  1. bj971008 2008년 1월 16일 at 10:16 오전 - Reply

    어휴…이제 초등학교 4학년, 5학년 아이를 두고 있는데 어떻게 공부시켜야 할지 갑갑합니다.
    되도록 학원 신세 안 지려고 하는데 불안한 건 똑같은 부모 마음인가봐요.

    학원 가도 좋은데 좀 안정된 제도 속에서 아이들을 학교 보내고 싶습니다.

    본고사, 내신, 논술 다 좋으니 제발 정책이 바뀌지 않았으면 합니다.

  2. bkkim21 2008년 1월 16일 at 10:36 오전 - Reply

    글쎄 말이어요…우리 애도 이제 초등학교 6학년인데….고 3되기 이전에 이 입시제도가 제대로 바뀌어야 하는데….이거 참..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