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와 광장 문화에의 초대, 붉은악마

By | 2007-07-05T10:58:09+00:00 2007.07.05.|

1 개 댓글

  1. bj971008 2007년 7월 5일 at 12:53 오후 - Reply

    대중운동을 한다면 젊은 층은 물론 어린아이, 어르신 할 것 없이 흡수할 수 있었던 장점에 대해서 깊이 생각해 봐야 하겠습니다.

    얼마 전 신문 칼럼에서 읽은 글이 떠오릅니다.

    ‘어느 잡일을 하는 사람이 있는데 조선, 동아도 아닌 한겨레를 받아보고 있더군요. 하지만 그 사람은 한겨레의 내용을 읽고 있지는 않았습니다. 단지 신문이라서 보고 있던 거고, 자세히 본댔자 스포츠란 정도 봤을 겁니다. 한겨레는 아직도 지식인층의 신문이지, 동네에서 흔히 만나는 분들의 신문이 못됩니다.’

    대중성은 우리의 머리에 있는 것이 아니라 현실에서 움직이고 있답니다. 어떻게 따라갈 것인가를 자꾸 돌이켜 봐야 하고, 우리를 낮추고, 또 낮춰야 합니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