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새해, ‘희망의 무기’를 벼릴 때다

By | 2006-12-29T10:21:30+00:00 2006.12.29.|

2 개 댓글

  1. 2020gil 2006년 12월 29일 at 10:51 오전 - Reply

    정책회원-일반회원 여러분, 그리고 새사연 법인회원 여러분, 모두 새해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머리숙여 기원합니다. 손석춘 손모음.

  2. ajajgj 2006년 12월 29일 at 10:27 오후 - Reply

    세상을 향한 올곧은 외침의 문을 항상 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내년 항상 건강 챙기시고 건승하십시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