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경제학자들 “미 경제회복? 일시적이야!”

By | 2010-01-06T07:35:26+00:00 2010.01.06.|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폴 크루그먼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는 “올해 미국 경제가 다시 침체로 빠져들 가능성이 30∼40%”라며 “30∼40%의 가능성은 그렇게 낮은 수준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정부의 경기부양책이 모두 소진되고, 기업의 재고확충 작업이 끝나면 미국의 성장세가 크게 둔화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마틴 펠드스타인 하버드대 교수와 조지프 스티글리츠 컬럼비아대 교수 등도 연설을 통해 크루그먼 교수와 비슷한 의견을 밝혔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