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문화제에서 맞은 ‘열다섯 살 생일’

By | 2008-06-02T18:36:38+00:00 2008.06.02.|

4 개 댓글

  1. coreai 2008년 6월 4일 at 1:20 오후 - Reply

    지원양의 꿈이 아름답게 펼쳐지는 날이 올 때까지
    촛불을 들어야겠어요

  2. koda7752 2008년 6월 4일 at 3:38 오후 - Reply

    하하하.. 우리들용이 아닌것 같다 ㅋㅋ 맞네요^^ 새세상을 준비하는 알이 곧 깨질것 같아서 요즘 늘 거리에서 삽니다. 촛불소녀 지원이와 촛불처녀 달타 우리가 바꾸는 세상이 진짜다!!! 명박아 잠좀자자 누나가 많이 피곤타

  3. aha-east 2008년 6월 5일 at 10:15 오전 - Reply

    새로운 세상을 준비하는 알, 이정지원 학생에게서 봅니다.
    어른보다 더 성숙한 학생이군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4. kiyhh 2008년 6월 10일 at 9:24 오전 - Reply

    두어번 봤는데 기억하고 있는지 모르겠네. 수학여행 갔다오고 이제 곧 방학하겠구나.
    엄마 닮아서 그런지 글도 정말 잘 쓰네. 강추!!!!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