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분형 분양주택은 짝퉁 반값아파트다

By | 2008-01-21T08:41:32+00:00 2008.01.21.|

2 개 댓글

  1. ilssin 2008년 1월 21일 at 9:13 오전 - Reply

    집은 투기의 대상이어선 안 된다는 국민적 공감대가 필요한 시점에 오히려 유망한 투자상품으로 제도화하는 조처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근본 철학의 차이가 앞으로도 곳곳에서 이런 식으로 표현이 되겠죠….

  2. nagne 2008년 1월 22일 at 11:08 오전 - Reply

    지금까지도 집과 부동산은 항상 투기의 대상이었는데, 지분형은 그것을 확실하게 제도화하고 거래를 활성화시키는 조치입니다. 버블 발생과 부동산값의 큰폭의 등락 등등 투기상품 거래에서 나타나는 전형적인 폐단들이 예상되는군요..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