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이 꺼꾸로 가는 것처럼 보이지만 희망은 바로 우리 곁에, 사람들 속에 있음을 믿습니다

By | 2008-01-13T21:22:50+00:00 2008.01.13.|

1 개 댓글

  1. bj971008 2008년 1월 15일 at 3:52 오후 - Reply

    뛰는데는 이골이 난 우리 아닙니까? 얼마든지 뛸 수 있답니다.

    그런데….50살이 넘으면 쉬고 싶어요. ㅎㅎㅎ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