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해설] 남북정상회담, 한반도 정세 급변 예고

By | 2018-07-02T18:46:53+00:00 2007.08.08.|

1 개 댓글

  1. bj971008 2007년 8월 10일 at 11:29 오전 - Reply

    “결국 이번 정상회담에서 남측은 ‘비핵화’ 세 글자를 원할 것…”이라는 판단에는 이견을 갖고 있습니다.

    오늘 신문에도 나왔다시피 오히려 눈에 보이는 성과를 중요시 할 것이며, 그 중에 중요한 것이 남북 경협입니다. 개성공단의 확대, 남북 철도 문제(물류 수송 등을 위해 중요함), 북한의 지하자원 이용 문제 등이 실질적으로 남측이 원하는 내용일 것이고, ‘핵’ 문제는 사실 정상회담에서 진전을 볼 수 있는 내용은 아닐 겁니다. 오히려 6자회담이나 그외의 틀에서 논의될 것이죠.

    약간의 정치적 메시지, 즉 핵문제는 김정일 위원장의 의지를 확실히 보여주는 선언적 내용으로 그칠 공산이 크지 않겠습니까?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