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베스 재선 성공, 신사회주의로 간다

By | 2018-07-02T18:47:14+00:00 2006.12.05.|



연구보고서 원문을 보시려면 로그인 하세요.

아이디 비밀번호 10초 만에 회원가입하기

7 개 댓글

  1. mrj18 2006년 12월 6일 at 2:51 오후 - Reply

    연임제한 철폐 개헌 문제라…역시나 차기 지도자 문제가 관건이네요..

  2. roots96 2006년 12월 6일 at 11:47 오후 - Reply

    개인적으로 이슈토론 한번 해보고 싶은 주제입니다….

  3. gonggam25 2006년 12월 7일 at 5:07 오후 - Reply

    프레시안 기사에서는 차베스에게서 전통적 사회주의 보다는 아르헨티나의 페론과의 유사성을 짚더군요.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4. bkkim21 2006년 12월 7일 at 11:13 오후 - Reply

    페론주의는 보통 포퓰리즘, 우리말론 대중주의라고 하죠…선거에서 많은 득표를 할려는 목적으로 인기 영합적 발언이나 공약을 내거는 등등…< 베네수엘라 기획연재>를 계속보시면 아시겠지만, 차베스는 구체적인 개혁을 실제로 추진할 뿐만 아니라 민중에게 권력을 실제로 주는 조직적 조치를 연이어 취한답니다..이런건

  5. roots96 2006년 12월 8일 at 10:10 오전 - Reply

    페론주의를 포퓰리즘으로 규정하고 포퓰리즘을 그렇게 정의하는 것은 좀 잘못된 것이 아닌가…하는 생각도 드네요. 보통 엘리트주의자들이 대중의 지지를 얻는 지도자를 깍아 내리기 위해 저런 정의와 규정을 하곤 했으니까요. 페론주의의 경우 한계도 명확하지만 장점도 많았다고 봅니다.

  6. mustgoon21 2006년 12월 8일 at 1:01 오후 - Reply

    미국은 자신의 이익, 국제패권을 위해서 약소국의 분단정책을 일삼고있군요..

  7. boskovsky 2008년 1월 28일 at 2:24 오전 - Reply

    페론을 포퓰리스트로 규정하는 건 페론이 미국의 국익에의 협력을 거부 했기 때문 아닌가요? 미국은 참 치사하게도 나오는 나라죠. 김민웅의 저서 밀실의 제국이나 김동춘의 저서 미국의 엔진 – 전쟁과 시장 같은 것이 답변을 줄 지도…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