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펀치(475) 보수의 상징이 된 공화국. 그리고 마을의 공공성 논란

한동안 이런 의문을 품은 적이 있다. 수많은 독재정권과 반민주세력이 왜 ‘공화국’을 천연덕스럽게 표방할까? 민주주의와 공화국을 [...]

위클리펀치(431) 춘추불평등기원론

<맹자 등문공 상[孟子 滕文公上]>에 보면 맹자와 진상이 허행을 두고 나눈 흥미로운 대화가 실려 있다. 허행은 [...]

글쓴이 |2014/11/26|카테고리 Weekly Punch, 새사연 연구, 새사연 칼럼|태그: , |0 댓글

위클리펀치(430) 여배우를 위한 변명

충무로의 젊은 여배우 기근 현상이 뚜렷하다. 90년대 후반 심은하-고소영-전도연이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교차적으로 장악했던 트로이카 시기 [...]

위클리펀치(425) 예산 전쟁, 부모 불신만 키운다

“예산 갖고 자기들끼리 싸우는 거예요” 내년부터 보육료 지원이 끊길지도 모른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잠시 술렁이는 듯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