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 소득-부채 비율 사상 처음 140% 넘어서

By | 2010-03-26T13:40:54+00:00 2010.03.26.|

26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해 개인 가처분소득 대비 금융부채 비율(Debt to imcome ratio)는 143%로 시계열 확보가 가능한 지난 2002년 이후 최고를 기록했다. 자신이 진 빚을 다 갚으려면 1년5개월여 동안 벌어서 생긴 처분가능 소득을 한 푼도 쓰지 않고 동원해야 한다는 의미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