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격있는 선진사회 구현을 위한 조건

By | 2018-07-02T18:40:58+00:00 2009.12.24.|



연구보고서 원문을 보시려면 로그인 하세요.

아이디 비밀번호 10초 만에 회원가입하기

1 개 댓글

  1. portoce 2009년 12월 29일 at 12:16 오전 - Reply

    지금 복지분야의 복지사들은 인플레를 겪고 있지만, 놀랍게도 오지도시에는 복지사들이 기피하는 경향도 큰 또다른 현실도 존재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이들 중 일부는 공무원이 되고자 준비를 위해 의무적으로 자격증을 딴 경우도 있습니다.
    대우가 인플레가 심하다보니 점점 열악해지는 형편이고, 간병인마저도 지금 정책을 보면 거의 천사의 마음을 강요하거나 자원봉사 수준까지 떨어져 같은 전처를 밟을 가능성도 커보입니다.
    말씀대로 양적팽창으로 서로 경쟁을 유도하는 그런 못되먹은 마인드보다는, 제도와 신분보장도 분명 신경써야 하는 부분입니다.
    또한, 복지관련기관이나 종교단체에서도 딴 생각을 할게 아니라 민간차원에서의 개혁도 같이 시작해야 합니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