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국과 지옥을 오가다-천국편

By | 2009-01-21T10:40:48+00:00 2009.01.21.|

3 개 댓글

  1. ilssin 2009년 1월 21일 at 11:16 오전 - Reply

    저도 기분이 좋아지네요… 잘 읽었습니다…^^

  2. jechoi97 2009년 1월 22일 at 11:23 오전 - Reply

    저도 잊을 수 없는 의사 선생님 한 분이 계세요. 베트남으로 여행을 갔다가 저녁을 잘못 먹고선 식중독에 걸렸는데.. 낯선 이방인에게 이것저것 물으며 챙겨주시던 아랍계 선생님. 주신 콩알만한 약 먹고 금방 나았죠. 여행가서 정말 당황스러웠는데 세심하게 배려해주셔서 아직도 기억에 남아요.

  3. 2020gil 2009년 1월 22일 at 5:48 오후 - Reply

    지옥편의 가슴앓이 궁금해집니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