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교육 시장화, 학생과 학부모는 빚더미에

By | 2007-08-31T18:21:52+00:00 2007.08.31.|

2 개 댓글

  1. beatlbum 2007년 9월 2일 at 10:01 오후 - Reply

    고비용 저효율 대학생의 실체가 전데…ㅡㅡ
    저도 과외를 하고 있지만 일명 명문대에서도 전공에 따라 과외 구하기가 하늘의 별따기만큼 힘들더라구요.
    게다가 중간에서 수수료를 챙기는 무허가알선업체의 횡포도 엄청나구요.
    다음 연재글 기다리겠습니다.ㅋ

  2. roots96 2007년 9월 3일 at 9:47 오전 - Reply

    일표님도 고기반찬을 못먹고 있겠군요..ㅎㅎ 하긴 요샌 고기가 더 싼데…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