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렁찬 함성 대신 서로를 확인하는 6월은 어떨까?

By | 2007-06-07T11:29:27+00:00 2007.06.07.|

3 개 댓글

  1. miraegrae 2007년 6월 7일 at 6:29 오후 - Reply

    내가 살아 온 것도 다 이 사회 덕분인데 이제는 되돌려 줘야지 않겠는가…….참 좋은 말입니다…나도 울 마눌님한테 써 먹어야쥐… ^ ^

  2. bkkim21 2007년 6월 8일 at 8:55 오전 - Reply

    잔잔하면서도 무지 절절하네요…제가 읽어본 6월항쟁 회고담중에 최곱니다….근데요….이사회에 되돌려 줄 시간도 얼마 남지 않았지요….되돌려줄 여력이 있을때 되돌려 주어야 할 텐데…6월항쟁 세대가 50이넘고 60이 넘으면 이 사회에 되돌려 주고 싶어도 뭔힘으로 되돌려 줄수 있을까요…그저 마음뿐이지…

  3. jayuin 2007년 6월 11일 at 12:35 오후 - Reply

    그 고민 절절히 잘 읽었습니다. 그래도 희망이 흐르는 것 같아 참 좋습니다.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